71.5 F
Houston
Thursday, April 18, 2019
Home Blog Page 3
이민단속국이 시(市) 및 주(州) 경찰 1,500명 이상에게 이민법집행 교육을 시키고 있다고 더힐(The Hill)이 26일(화) 보도했다. 미국의 의회전문지인 더힐은 지난 26일 텍사스를 방문한 이민단속국(Immigration and Customs Enforcement·ICE) 로날드 비티첼로(Ronald Vitiello) 국장이 “‘287(g)’를 통해 이민법집행을 도울 지역경찰관 1,500명 이상을...
한미은행이 지난 21일(목) 휴스턴의 차이나타운에 지점을 오픈했다. 한미은행의 금종국 CEO와 모함마드 타리크 텍사스 총괄 전무 등 한미은행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날 그랜드오픈 행사에는 David Shin(신창하) 휴스턴한인회장 등 휴스턴 동포사회 지도자들과 중국, 베트남, 그리고 인도·파키스탄 커뮤니티의 지도자들...
미국인들이 가장 많이 복용하는 처방약은 ‘아목시실린’이라고 ‘싱글케어’(SingleCare)가 밝혔다. 처방약정보를 제공하는 인터넷사이트 ‘싱글케어’(SingleCare)는 지난 18일(월) 항생제인 ‘아목시실린’(amoxicillin)의 처방이 가장 많았다고 전했다. 싱글케어는 ‘메디케이드’(Medicaid)를 통해 처방받은 약의 종류를 조사한 결과 지난 2009년부터 2018년까지 212,663,453건의 ‘아목시실린’ 처방돼 처방약 가운데 가장 많았다고...
치매노인에게 항정신약(antipsychotic medications)을 사용하는 텍사스 요양원(nursing home)이 크게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텍사스는 치매로 장기간 입원한 노인들에게 가장 많은 항정신약 투약하는 요양원이 가장 많은 주(州)라는 불명예를 안았었다. 지난 2013년 조사에서 텍사스는 치매노인들에게 필요이상으로 항정신약을 투약하는 요양원이 28.8퍼센트로 워싱턴DC를 포함한...
미국에서 집값이 가장 많이 오른 도시는 미시간 디트로이트인 것으로 나타났다. 인터넷부동산정보회사 ‘포인트투홈즈’(Point2Homes)는 지난 19일(화) 2013년 12월부터 2018년 12월까지 디트로이트의 집값이 97퍼센트까지 올랐다고 밝혔다. 포인트투홈즈는 지난 2013년 12월 디트로이트의 중위집값이 31,185달러였는데 5년 뒤인 2018년 12월에는 30,143달러가 올라 61,328달러를 기록했다고...
휴스턴 지역 도시들 가운데 가구당 신용카드 빚이 가장 많은 도시는 우드랜드(The Woodlands)로 나타났다. ‘월넷허브’(WallnetHub)가 밝혔다. 개인재정인터넷사이트 ‘월넷허브’(WallnetHub)는 지난 11일(월) 미국 도시별 가구당 신용카드 빚을 조사해 발표했다. 미국에서 가구당 신용카드 빚이 가장 많은 도시는 하와이 에와비치(Ewa Beach)로 이...
휴스턴 지역에 있는 정유공장에서 대형화재가 발생했다. 텍사스 휴스턴에서 동쪽으로 약 18마일 거리에 위치한 디어파크(Deer Park)에 있는 ITC(Intercontinental Terminals Company)의 화학물질저장시설에서 지난 17일 대형화재가 발생했다. 이날 저장소에서 화재가 발생하면서 시커먼 연기가 치솟아 올랐는데, 이 거대한 연기는 휴스턴에서 2시간30분...
휴스턴에서 지난 4일 동안의 교통사고 사망자가 무려 19명이 이른다고 KTRK-TV가 18일(월) 보도했다. KTRK-TV는 지난 17일(일) 하루 동안 휴스턴에서 16명이 교통사고로 목숨을 잃었고, 18일(월)에도 2명의 교통사고로 사망했다고 밝혔다. 해리스카운티검찰청의 션 티어(Sean Teare) 검사는 KTRK와의 인터뷰에서 “최근 4일 동안...
휴스턴 경찰관이 아내를 살해한 혐의로 체포됐다. KHOU-TV 등 휴스턴 언론은 지난 25일(월) 휴스턴경찰국(HPD) 소속의 경찰관 일라리오 에르난데스(Hilario Hernandez)이 23일(토) 자택에서 아내를 살해했다고 보도했다. 휴스턴경찰국은 에르난데스가 아내를 살해한 이유에 대해 공식적인 입장을 밝히지 않고 있다 하지만, 살인사건을 보도하는 언론은 아내가...
고속도로에서 운전자를 단속하던 경찰이 구사일생으로 살아남았다고 휴스턴크로니클이 27일(수) 보도했다. 지난 27일(수) 휴스턴의 메이슨(Mason) 도로 근처의 10번 고속도로(I-10) 선상 가장자리에서 해리스카운티셰리프가 차량단속을 위해 차에서 내린 사이 이곳을 지나던 대형트럭이 방향을 잃고 셰리프의 순찰차 쪽으로 돌진했다. 자신을 향해 돌진하는 트럭을...
휴스턴 시민들의 운전습관은 미국의 다른 대도시 운전자들에 비해 상대적으로 점잖은 것으로 나타났다. 스마트폰과 인터넷으로 주유소의 개스비를 비교하는 애플리케이션을 제공하는 개스버디(GasBuddy)는 지난 12일(화) 미국의 30개 대도시 시민의 운전습관을 비교해 발표했다. 개스버디는 운전습관을 ‘난폭운전’ ‘급정거’ ‘과속’ 그리고 ‘급가속’ 항목으로...
휴스턴의 투자유치가 달라스에 밀렸다. 휴스턴크로니클은 지난 15일(금) 사이트설렉션매거진(Site Selection Magazine)을 인용해 지난해 휴스턴이 유치한 자본 및 부동산투자건수는 모두 165건으로 미국 도시의 투자유치 순위에서 4위를 차지했다고 보도했다. 휴스턴의 지난 2017년 투자유치 순위는 2위였다. 텍사스의 또 다른 대도시인 달라스는 지난해...
휴스턴에 생명공학 일자리가 크게 증가하고 있다고 휴스턴크로니클이 12일(화) 보도했다. 휴스턴크로니클은 상업용부동산회사 ‘CBRE’의 자료를 바탕으로 지난 2014년부터 2017년까지 휴스턴에서 생명공학 일자리가 14퍼센트 증가했다고 밝혔다. ‘CBRE’는 휴스턴의 생명공학 일자리 증가속도는 미국 다른 도시에 비해 가장 빠르다 소개하고, 세계 최대 의료단지인...
‘레거시입학’이 가장 많은 미국 대학은 노트르담대학(University of Notre Dame)이라고 블룸버그통신이 21일(목) 보도했다. 블룸버그통신은 자신의 대학을 졸업한 동문의 자녀를 우대하는 ‘레거시입학’(Legacy Admission)은 대학에 따라 다르게 불린다며, 프린스턴대학 등 대부분의 명문대학이 동문의 자녀를 ‘동문자녀’(Children of Alumni)로 칭하지만 예일대학은 ‘레거시교우’(Legacy of...
현대인은 누구나 스트레스에 노출되어 걸핏하면 욕지거리를 하거나, 뭔가를 통해 해소하려고 한다. 우리는 왜 속이 상하고 화가 머리 끝까지 올라오는가. 평소 마음 먹은 일이 뜻대로 되지 않고 만적할만큼 성과없이 실패로 이어지는 것에 대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