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리에서 들려온 ‘나의 꿈은…’
제5회 아시아 나의꿈발표대회,
발리서 열려

0
40

제5회 아시아 나의꿈발표대회의 1등은 색(色)으로 청소년의 고민을 풀어주는 상담사가 되겠다는 장래포부를 발표한 캄보디아 씨엡립한글학교에 재학 중인 손하늘(고2) 학생이 차지했다.
나의꿈국제재단(이사장 손창현)이 주최하고 아시아한글학교협의회(회장 김규)가 주관한 제5회 아시아 나의꿈발표대회가 10월18일 발리에 위치한 그랜드이나발리비치호텔에서 열렸다.
아시아한글학교교사협의회가 개최한 교사연수회 기간에 열린 이번 나의꿈발표대회에는 아시아 지역에서 150여명의 교사들과 학부모들이 참석해 아시아 14개국에서 예선을 통과한 11명의 학생들이 한국어로 발표하는 꿈에 큰 박수로 화답하며 열정적으로 응원했다.
대회에 앞서 진행된 개회식에서 김규 아시아한글학교협의회장은 나의꿈국제대회가 아시아에서 열릴 수 있도록 기회를 제공한 나의꿈국제재단에 감사하다고 인사했다.
손창현 이사장은 격려사에서 아시아의 모든 한인학생들이 꿈을 갖고, 어떤 어려움 속에서도 자신의 꿈을 이루겠다는 신념과 열정을 가져달라고 당부했다.
이번 대회의 1등을 차지한 캄보디아 씨엡립한글학교 손하늘(고2) 학생은 다양한 개성의 청소년들이 자신의 색깔을 찾아, 그 색으로 세상을 아름답고 행복하게 그려나갈 수 있도록 돕는 상담가가 되고 싶다는 꿈을 발표했다. 2등도 역시 상담가의 꿈을 키워가고 있는 인도네시아 발리한글학교 최명희(초6) 학생이, 그리고 3등은 맛있는 요리로 사람을 행복하게 만드는 요리사가 되겠다는 꿈을 발표한 미얀마의 미얀마한글학교 황예준(초6) 학생이 차지했다.
장려상은 스리랑카한인학교 전다니엘(초6), 필리핀 쉐마학교 구은빈(중2), 방콕토요학교 황하진(중3), 방글라데시 다카한인학교 최진영(중2), 말레이시아 한인학교 채현석(고2), 필리핀 일로일로 한글학교 신정우(고2), 인도 뉴델리한글학교 홍소이(초6), 그리고 필리핀 수빅한글학교 서재희(고2) 등이 각각 수상했다.
아르헨티나에서 올해 첫 나의꿈발표대회를 개최한 나의꿈국제재단은 세계 6대주 48개 국가로 장학사업을 확장해나가고 있는데, 내년에는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아프리카대륙 최초로 한인동포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나의꿈발표대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나의꿈국제재단은 올해 대회에서 수상한 27명 학생들을 휴스턴으로 초청해 오는 11월10일(토) 부시국제공항 근처에 위치한 더블트리호텔에서 이사들 및 후원자들과 만나는 ‘마이드림갈라’를 개최한다. 나의꿈국제재단은 이날 갈라에서 글로벌장학생으로 선발된 학생들에게 장학금을 전달한다.

양동욱 기자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